실시간 날씨 정보입니다. 우취경기 참고용

    • 맑음
    • 19.0°C
    • 55%
    • 0%
    • 맑음
    • 21.0°C
    • 40%
    • 0%
    • 맑음
    • 18.0°C
    • 60%
    • 0%
    • 맑음
    • 16.0°C
    • 75%
    • 0%
    • 맑음
    • 14.0°C
    • 80%
    • 0%
    • 구름 많음
    • 14.0°C
    • 75%
    • 20%
    • 구름 많음
    • 14.0°C
    • 75%
    • 20%
    • 구름 많음
    • 15.0°C
    • 70%
    • 20%
    • 구름 많음
    • 18.0°C
    • 60%
    • 20%
    • 구름 많음
    • 18.0°C
    • 60%
    • 20%
    • 구름 많음
    • 17.0°C
    • 70%
    • 20%
    • 구름 많음
    • 15.0°C
    • 75%
    • 20%
    • 구름 많음
    • 14.0°C
    • 85%
    • 20%
    • 맑음
    • 17.0°C
    • 45%
    • 0%
    • 맑음
    • 11.0°C
    • 55%
    • 0%
발표시간:
SK 삼성

10월14일 KBO 프로야구 SK 삼성 분석

 

10월14일 KBO 프로야구 SK 삼성 분석

 

10월14일 KBO 프로야구 SK 삼성 분석

 

 

10월14일 프로야구 SK 삼성 분석

 

[놀고가닷컴 Tip] 

 

삼성의 마이너스 핸디캡 승리까지 노려봐도 좋을 경기다. 동갑내기 선발 투수 매치업이지만, 기량이나 경험면에서 최채흥이 어느 정도 우위를 점할 수 있는 수준이다. 더불어 최채흥은 10월 들어 등판한 2경기에서 11이닝 1실점만을 기록하는 등 압도적인 피칭을 펼친 바 있다. 불안감을 이어가고 있는 조영우가 넘기엔 큰 산이다. 

 

★ 삼성 

 

투수

 

최채흥이 선발 등판한다. 올 시즌 팀의 '5강 진출'은 물 건너 갔지만, 본인의 피칭은 한 단계 발전한 모습을 보이면서 내년 시즌을 기약하게 했다. '데뷔 첫 두 자릿수 승리'가 눈 앞에 다가 온 상황이기도 하고, 본인의 피칭 페이스 또한 시즌 중 가장 뛰어난 수준이다. 본인 스스로 '동기부여'를 만들어 내기 충분한 수준이라고 봐도 무방하다. SK를 상대로는 올 시즌 '1승 1패 ERA 5.06'의 성적으로 다소 부진하지만, 현재 피칭 페이스라면 반등을 기대하기에 차고 넘치는 수준이다. 

 

타선

 

계속해서 들쑥날쑥한 경기력으로 인해 골머리를 앓고 있다. 직전 경기에서도 홈런 2방을 때려내고도 부족한 생산력으로 인해 단 5득점에 그치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한동안 상승세를 이끌었던 좋은 생산력이 자취를 감추고 나니, 당연히 득점 수치는 줄어들 수밖에 없는 상황. 다만, 상대 투수 유형에 따라 폭발력을 과시하고 있기에, SK가 선발로 내세우는 조영우를 상대로는 보다 개선된 화력을 보여줄 가능성이 높다. 

 

★ SK

 

투수 

 

조영우가 선발 등판한다. 올 시즌 또한 불펜 투수로 시작했지만, 진작 '5강 싸움'에서 멀어진 SK가 선발 기회를 부여하면서 로테이션에 합류했다. 그러나 성적 자체는 탐탁치 않다. 좋은 피칭을 보여주다가도 급격히 무너지는 등 자신의 페이스를 조절하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고, 경기 마다 달라지는 피칭으로 인해 크나큰 '기복'을 보여주고 있다. 당연히 '삼성의 차기 에이스'로 낙점된 최채흥과의 매치업에서는 열세를 보일 확률이 높다. 

 

타선 

 

지난 기아와의 시리즈 3차전에 이어, 직전 삼성전에서도 다득점 경기를 펼쳤다. 시즌 막바지가 되서야 폭발력이 살아나고 있다는 것이 아쉬울 정도. 최정-로맥 듀오를 중심으로 신, 구 조화를 이루어내고 있다는 것이 가장 주요한 원인으로 보여진다. 다만, 이번 경기에서는 마운드의 열세가 극심할 전망인데, 이를 만회하고 팀에게 승리를 선물할 수 있을 지는 다소 의문이다. 

 

★ 결론 

 

삼성의 승리를 예상한다. 동갑내기 선발 투수들의 맞대결이지만, 무게감은 최채흥 쪽으로 급격히 치우친다. 아직까지 조영우는 선발 경험이 일천할 뿐더러, 매 경기 달라지는 피칭 페이스로 인해 골머리를 앓고 있는 유형의 투수다. 10월 들어 맹위를 떨치고 있는 최채흥이 팀에게 승리를 선물할 수 있는 경기다. 

 

★ 베팅 가이드

 

[승 / 패] 삼성 승 (1순위)

[핸디캡 / -1.5점 기준] 삼성 승 (2순위)

[언오버 / 10.5점 기준] 언더 (3순위)

    인기글 (종합)
    오늘:
    2,714
    어제:
    13,450
    전체:
    3,170,285